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남해해경청, 17일부터 유·도선 국가안전대진단 실시

등록 2022.08.14 08:19:4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부산 동구 남해지방해양경찰청. (사진=남해해경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남해지방해양경찰청은 오는 17일부터 10월 14일까지 '2022년도 유·도선 국가안전대진단'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국가안전대진단은 추석 연휴(9월 9~12일)를 기준으로 1·2차로 나누어 실시한다. 1차 추석 전 점검에서는 도서민과 귀성객이 이용하는 도선에 집중하고, 추석 연휴를 지난 2차 점검에서 잔여시설에 대해 안전 진단할 예정이다.

점검 대상은 부산·울산·경남 등 남해해경청 관내 5t 이상이면서 선령이 20년을 초과했거나, 최근 3년간 해양사고 이력이 있는 유·도선 34척과 이들 선박을 매어두는 선착장 23곳 등 총 57곳이다.

유도선 안전관리(현장점검)는 면허자격과 구명설비, 선박설비, 안전운항, 유도선장 등 체크리스트에 따라 시설 장비 안전성 및 법 제도 실태 개선점을 진단할 계획이다.

남해해경청은 점검의 객관성과 전문성을 확보하기 위해 선박검사기관, 해수청, 지자체 등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유관기관 합동점검반을 구성하는 한편 일반 국민들도 점검에 참여시켜 국민의 눈높이에서 해양 안전 위험 요소를 찾아내 예정이다.

남해해경청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재확산되고 있지만 완화된 심리적 여건으로 최근 몇 년에 비해 많은 귀성객이 찾을 것으로 보이는 만큼 철저한 진단으로 국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