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구로구청장 '고척 아이파크' 점검…"높은 품질 임대주택" 당부

등록 2022.08.15 09:38:1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문헌일 구청장, 단지 내에 조성 시설 점검
"지역사회 도움 되는 랜드마크 될 것 기대"
고척 아이파크 오는 10월 입주…2205가구
45층 초고층 설계와 일반아파트와 같은 품질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홍찬선 기자 = 문헌일 구로구청장이 지난 12일 서울 구로구 고척동 100-7번지 일대 옛 서울남부교정시설 부지에 들어서는 고척 아이파크를 방문해 준공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HDC 현대산업개발 제공) 2022.08.1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홍찬선 기자 = HDC 현대산업개발은 지난 12일 문헌일 구로구청장이 서울 구로구 고척동 100-7번지 일대 옛 서울 남부교정시설 부지에 들어서는 고척 아이파크를 방문해 준공 점검을 실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문 구청장은 준공 점검에서 시공사인 HDC현대산업개발의 브리핑을 받고 단지 내에 조성되는 어린이집, 작은 도서관 등 공공기여 시설과 주상복합단지 6층에 조성된 옥상 공원을 둘러보며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

문 구청장은 "일반 아파트와 같은 고급 임대주택과 상업시설로 지역사회 도움되는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마무리까지 안전을 최우선으로 높은 품질의 임대주택을 완성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오는 10월부터 입주가 진행되는 고척 아이파크는 2205가구 규모로, 최고 높이 45층 초고층 설계와 세대 인테리어까지 일반분양 아파트와 동일한 품질로 공급되는 고급 임대주택 단지다.

이번 임대주택단지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의 공모사업으로 추진된 국내 최대규모의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으로, 고급 임대주택과 대규모 상업시설, 복합행정타운, 공원 등을 함께 조성하는 대규모 복합개발사업이다.

사업에는 공공기관인 주택도시보증공사(HUG·80%), 대한토지신탁(1.5%)과 함께 민간사업자인 HDC(18.5%)이 공동출자사로 참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ani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