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간 큰 중학생들' 편의점 직원 위협 현금 갈취…특수강도 혐의 체포

등록 2022.08.16 21:39:06수정 2022.08.17 07:13:0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인천=뉴시스] 이루비 기자 = 인천 한 편의점에서 중학생 2명이 점원의 목을 조르고 현금을 갈취하다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미추홀경찰서는 특수강도 혐의로 중학생 A(14)군 등 2명을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16일 밝혔다.

A군 등은 이날 오후 5시55분께 인천 미추홀구 한 편의점에서 점원 B(20대·여)씨의 목을 손으로 조르고 현금 20여만원을 갈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B씨에게 상품의 위치를 묻는 척하며 B씨를 편의점 카운터 밖으로 유인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이 장면을 목격한 시민이 편의점 안에서 A군을 붙잡은 것으로 파악됐다.

당시 공범 1명은 도주했으나 30분 만에 인근에서 경찰에 붙잡혔다.

A군 등은 "용돈이 없어 범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지구대에서 A군 등의 신병을 인계받은 상황이라 조사가 필요하다"면서 "이들이 촉법소년에 해당하는지는 알려줄 수 없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uby@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