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추석열차 79만여석 판매 '예매율 48%'…"9일 귀성 최다"

등록 2022.08.18 19:33:35수정 2022.08.18 19:39: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전체 판매좌석 165만석 중 절반에 '못 미쳐'
귀성객 많은날 내달 9일…하행선예매 83.4%
예매한 승차권 오는 21일 자정까지 꼭 결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미소 기자 =  사진은 지난해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9월22일 오전 서울 용산구 서울역에서 귀경객들이 열차에서 내리고 있다. 2022.08.18. misocamera@newsis.com

[서울=뉴시스] 홍찬선 기자 = 한국철도공사(코레일)는 지난 16일부터 진행한 추석 승차권 예매결과, 판매 좌석 165만석 중 79만9000석이 판매 됐다고 18일 밝혔다. 전체 예매율은 48.4%이다.

주요 노선별 예매율은 경부선 49%, 경전선 51.6%, 호남선 54.4%, 전라선 61.3%, 강릉선이 42.9%, 중앙선 57.7%이다.

이번 추석연휴 귀성객이 가장 많은 날은 내달 9일로 이날 하행선 예매율은 83.4%(경부선 84.6%, 호남선 88.2%)으로 가장 높았다.

코레일은 다만 이번에 예매한 승차권은 오는 21일 자정까지 반드시 결제를 해야한다. 기간 내 결제하지 않은 승차권은 자동으로 취소되고 해당 열차표는 예약 대기 신청자에게 배정된다.

특히 지난 16일 전화로 승차권을 예약한 고객(경로·장애인)은 21일까지 반드시 신분증(주민증, 장애인등록증)을 소지, 역 창구로 방문해 현장 결제하고, 실물 승차권을 수령해야 한다.

잔여석은 18일 오후 3시부터 모바일 앱 ‘코레일톡’이나 코레일 홈페이지(www.letskorail.com) 또는 전국 철도역 창구와 자동발매기에서 평소처럼 구매할 수 있다.

구혁서 코레일 여객마케팅 처장은 "예매한 승차권은 기간 내 반드시 결제할 것"을 당부하며 "상대적으로 좌석이 여유로운 특가상품 운영을 비롯해 추석기간 원활한 열차이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ani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