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백진희, 이색 취미 공개…"나 만나려면 여기 가라"

등록 2022.09.30 18: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백반기행' 백진희. 2022.09.30. (사진=TV조선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현숙 인턴 기자 = 배우 백진희가 자신의 은밀한 취미 생활을 공개한다.

30일 오후 8시에 방송되는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서는 백진희와 함께 광주의 밥상을 찾아 떠난다.

14년 차 배우 백진희는 사극 드라마 '기황후'를 자신의 대표작으로 꼽는다. 질투 많은 원나라 명문가 딸 역을 맡으며 독설은 물론 밥상을 뒤엎는 표독한 연기로 호평을 받은 그는 "나와 다른 캐릭터를 연기하며 한편으로는 속 시원함을 느꼈다"며 솔직한 심정을 털어놓는다. 이에 허영만은 백진희에게 "이미지와 영 반대인 것 같다"고 하자 백진희는 "반전 매력이다"라고 응수해 웃음을 자아낸다.

또 백진희는 "나라별 섬유유연제를 모은다"며 "여행을 다닐 때마다 각 나라 특유의 향기에 반해 만들기 시작한 취미"라고 이색 취미를 고백한다. 이어 "심지어 지인들 사이에선 나를 만나려면 세제 코너로 가라는 이야기까지 생겼을 정도"라고 덧붙였다.

이날 방송에서 백진희는 허영만과 함께 원조 떡갈비 가게, 전라도 대표 낙지 식당, 천상의 맛을 선사하는 쇠고기 전문점 등을 찾는다.


◎공감언론 뉴시스 esthe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