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전 연인 퇴근길 따라가 감금 성폭행 혐의 30대, 경찰 검거

등록 2022.09.30 21:56:0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스토킹처벌법 위반, 감금, 강간 혐의
신변보호조치 후 영장 신청 검토 중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임하은 기자 = 전 연인이 퇴근하는 길을 뒤따라가 감금 후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3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관악경찰서는 스토킹처벌법 위반, 감금, 강간 혐의를 받는 A씨를 입건해 수사 중이다.

A씨는 지난 28일 관악구의 한 지하철역 인근에서 결별한 전 여자친구 B씨의 퇴근길을 뒤따라가 감금 및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헤어진 후에도 B씨의 의사에 반해 B씨를 따라다녔고, 연락을 차단당하자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성폭행과 감금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B씨에 대한 스토킹 범죄 피해자 안전조치(신변보호조치)를 취했으며, 최대 한 달간 가해자를 유치장 유치하는 잠정조치 4호를 법원에 신청했다.

경찰은 추가 수사를 통해 A씨에 대한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rainy7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