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IPA-현대건설, 지속가능한 항만개발 위해 ‘ESG경영 공동추진 협약’

등록 2022.10.03 08:31:0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지난달 30일, ESG 경영혁신 공동 실천 MOU 체결…친환경·무재해 인천신항 1-2단계 ‘컨’부두 하부공 축조공사, 지역 소외계층지원 ESG기금 공동조성 추진

associate_pic

[인천=뉴시스] 인천항만공사 최준욱 사장과 현대건설(주) 윤영준 사장이 ESG 경영혁신 및 지속가능한 항만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인천항만공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인천항만공사(IPA)는 최근 ESG 경영혁신과 지속가능한 항만 개발을 위해 현대건설 주식회사와 ’ESG 경영 공동 추진 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양 사 대표 및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으며, 협약은 인천신항 1-2단계 ‘컨’부두 하부공 축조공사 추진 관련 ▲친환경 공사와 친환경 자재 사용 확대 ▲공사현장 환경보호 및 환경정화활동 공동추진 ▲공사 기간 중 무재해 달성 노력 ▲기타 지역사회 발전 및 ESG 경영혁신을 위한 공동협력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또 양 사는 ESG 경영 공동 실천 노력으로 안전한 건설현장 조성을 위해 IoT헬멧과 장비접근경보 시스템 등 스마트 안전기술 도입, 지역 우수 중소기업의 판로개척과 기술개발 지원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공동 기획해 연중 운영할 계획이다.

아울러 지역사회와의 상생과 소외계층 지원을 위해 올해부터 인천신항 1-2단계 ’컨‘부두 하부공 축조공사가 마무리되는 2025년까지 매년 양 사가 각 1000만원을 출연해 4년간 총 8000만원 규모의 ‘인천항 ESG 기금’을 조성하기로 합의했다.

최준욱 인천항만공사 사장은 “공공기관과 대기업 간 ESG 혁신 공동 노력은 특히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와 동반성장 실현, 지역사회 상생에 더 큰 기여를 할 수 있을것으로 생각한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인천항의 지속가능한 개발을 위해 더 고민하고, 인천항 ESG 경영확산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건설㈜는 다우존스지속가능경영지수(DJSI) 평가 12년간 월드 지수로 선정됐으며, 한국기업지배구조원(현, 한국 ESG기준원) ESG 평가 4년 연속 A등급을 획득, 현재 IPA와 함께 ‘인천신항 1-2단계 컨테이너부두 하부공 축조공사’를 진행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dy012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