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코레일, 파업 탓 1·3·4호선 운행 조정…"출근 시간대는 정상"

등록 2022.11.30 10:05:55수정 2022.11.30 10:23: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호선 인천~구로~양주, 병점~광운대…평시보다 93.4%
3호선 일산선 대화~지축 구간은 평시 대비 72.0% 수준
4호선 안산과천선 오이도~남대령 구간은 86.8%로 운행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선웅 기자 = 서울교통공사(지하철 1~8호선) 노동조합이 파업에 돌입한 30일 서울 구로구 신도림역 전광판에 파업으로 인한 지연운행이 안내되고 있다. 2022.11.30. mangusta@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한국철도공사(코레일)는 서울교통공사노조 파업으로 서울지하철 공동 운행구간인 1호선, 3호선(일산선), 4호선(안산과천선)의 전체 전동열차 운행이 조정된다고 밝혔다.

해당 구간의 열차운행 간격이 조정됨에 따라 평일 기준 운행률이 평시 대비 72~93% 수준으로 떨어지게 됐다.

1호선 인천~구로~양주 구간과 병점~광운대 구간은 평시 대비 93.4% 수준으로 운행되고, 3호선 일산선 대화~지축 구간은 평시 대비 72.0% 수준으로 운행된다.

또 4호선 안산과천선 오이도~남대령 구간은 86.8% 수준으로 운행된다.
 
코레일은 "시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출근 시간대에는 평소와 같이 운행하나 낮 시간대 등 평상시간에는 운행률이 불가피하게 하향 조정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서울교통공사노조 파업과 전국철도노동조합(철도노조) 태업으로 열차 지연이 예상되니 바쁘신 고객께서는 타 교통수단을 이용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