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다시 뜨는 정치테마주…이낙연·한동훈 관련주 '꿈틀'(종합)

등록 2022.11.30 15:45:52수정 2022.11.30 15:58: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이재명 대표 검찰 수사 임박 신호에
이낙연 관련주 최근 최대 15% 급등
여권에선 한동훈 테마주 상승 흐름

associate_pic

[과천=뉴시스] 김금보 기자 = 한동훈 법무부장관. 2022.10.19. kgb@newsis.com


[서울=뉴시스] 박은비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검찰 수사가 임박했다는 관측이 나오면서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관련주가 들썩이고 있다. 이 전 대표 관련주만큼은 아니지만 여권에서 차기 대선 주자로 여겨지는 한동훈 법무부장관 테마주도 상승 흐름을 타고 있다.

30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남화토건은 이날 전 거래일보다 770원(8.57%) 상승한 9760원에 거래를 마쳤다.

지난 21일(15.21%)부터 3거래일 연속 10% 안팎의 상승률을 보이다가 주춤하더니 전날부터 다시 오름세로 돌아섰다.

남화토건은 최재훈 대표가 이 전 대표와 광주제일고 동문으로 알려져있다. 이외에도 이 전 대표 정책과 관련된 기업 등이 관련주로 분류된다. 티케이케미칼(0.91%), 남선알미늄(0.39%) 등도 상승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이 대표 최측근으로 평가받는 김용 민주연구원 부원장과 정진상 더불어민주당 당대표실 정무조정실장 등은 지난 19일 뇌물, 부패방지법 위반 등 혐의로 구속됐다.

이로 인해 더불어민주당 비이재명계 의원들 사이에서 두 사람의 당내 조치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제기됐다. 부정부패 혐의로 기소시 직무를 정지한다는 당헌 80조를 적용할지 검토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여권에서 차기 대선 주자로 부상한 한 장관 테마주도 오름세했다. 오파스넷은 이날 460원(5.06%) 오른 9550원에 마감했다. 사외이사가 한 장관과 사법연수원 동기로 알려져 관련주로 분류된 회사다.

그 밖에 한 장관 관련주인 부방(0.53%)이 올랐고, 극동유화(0.%) 토비스(0%)는 전날 수준을 그대로 유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ilverlin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