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완도군, 해양치유 활성화…웰니스산업 특화도시 견인

등록 2022.12.07 15:20:0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빅데이터 기반 해양치유 데이터 플랫폼 구축

associate_pic

[완도=뉴시스] 완도군청 전경. (사진=뉴시스 DB)


[광주=뉴시스] 구길용 기자 = 완도군은 7일 ‘신해양 관광시대’를 열기 위해 해양치유 관련 사업 추진에 속도를 내고 있다고 밝혔다.

주요 사업은 빅데이터 기반 해양치유 데이터 플랫폼 구축, 웰니스산업 특화도시 지정, 해양치유 스포츠 재활센터 건립 등이다.

‘빅데이터 기반 해양치유 데이터 플랫폼 구축’ 사업은 내년 5월 시범 운영 예정인 완도해양치유센터를 통해 4차 산업 인공지능 기술의 기반이 되는 빅데이터를 구축할 계획이다.

완도군은 해양치유를 바탕으로 웰니스 특화도시를 만든다는 전략도 추진하고 있다. 지난 7월에는  K-웰니스 브랜드 대상(해양치유 분야)을 수상했으며 지난 9월부터 시범 운영하고 있는 해양문화치유센터를 비롯해 청산 해양치유공원, 완도해양치유센터까지 웰니스산업 특화도시로서 자리매김하고 있다.

‘해양치유 스포츠 재활센터 건립’은 전지훈련으로 완도를 방문하는 각급 학교, 대학·실업팀 선수들이 겪는 부상을 해양자원을 활용해 치유하고 재활에 전념할 수 있도록 하는 시설이다.

완도군이 역점으로 추진하는 해양치유산업은 4차산업이 연계된 신성장동력 산업으로, 새로운 관광 트렌드를 이끄는 웰니스 산업, 스포츠 재활과 어우러진 스포츠산업의 기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해양치유센터와 연계된 관광상품과 체험 프로그램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내년 상반기 해양치유센터가 본격적으로 운영되면 해양치유가 더욱 활성화되고 다양한 산업의 기반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ykoo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