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시, 137억 투입해
에너지 혁신도시 구축

강원 춘천시가 지속가능한 에너지 혁신 도시 구축에 한 걸음 더 다가간다. 춘천시는 ㈜우진산전, ㈜KT와 함께 오는 7일 시청에서 지역 에너지신산업 활성화 지원사업 협약을 맺는다고 6일 밝혔다. 이날 협약에 따라 춘천시, ㈜우진산전, ㈜KT 각 기관은 지속가능한 에너지 혁신도시 구축에 나선다. 사업비는 국비 27억2000만원, 시비 32억6400만원, 민간자본 78억1000만원 등 총 137억9400만원이 투입된다. 사업은 500kW급 태양광발전시설(송암스포츠타운), 4475kWh급 에너지저장설비(송암스포츠타운·소양정수장)다. 또 춘천시 전역에 6123개의 LED 가로·보안등이 교체되고 LED 보안등 관제 시스템 등이 설치된다. 특히 설비 투자비 절감을 위해 시민참여형 에너지 펀드도 구축해 설비 구축에 필요한 비용을 펀드 형태로 발급해 시민 투자자를 모집하고 준공 이후 에너지 판매 수익을 투자자에게 돌려주는 방식도 도입할 계획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LED 가로·보안등 교체에 따른 에너지 절감 금액과 태양광 발전전력 판매 수익, 블록체인 기반 탄소배출권 거래 수익으로 연간 약 10억원에 경제적 수입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된다. 춘천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신재생에너지 자립률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며 “사업이 원활한 추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지역 주요 뉴스

상단으로
뉴스스탠드
기사제보

코로나1904/06 17시 기준

한국

확진 10,284

완치 6,598

사망 191

세계

확진 1,236,845

사망 68,5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