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엑셈 "서울시 'AI기반 빅데이터 서비스 플랫폼' 사업 수주"

등록 2022.06.28 15:35:5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자연어처리기술(NLP) 기반 AI 챗봇 검색 서비스 구현 예시. (사진제공=엑셈)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신항섭 기자 = IT 성능 관리 전문 기업 엑셈은 서울시가 발주한 '인공지능 기반 빅데이터 서비스 플랫폼(2단계)' 사업을 컨소시엄 형태로 수주했다고 28일 밝혔다.

'인공지능 기반 빅데이터 서비스 플랫폼(2단계)' 사업은 '데이터 거버넌스 기반의 빅데이터 통합저장소 구축(1단계)' 사업에 이은 2단계 사업이다. 이번 사업에서는 단계에서 구축된 빅데이터 통합저장소 인프라를 활용하고 서울시 218개 시스템 내 행정 데이터와 통계청과 KT 통신 데이터 등 외부 데이터를 추가로 수집해 활용도 높은 데이터셋을 도출하고, 데이터마트를 구축할 예정이다.

또 인공지능 기반의 분석 플랫폼을 구축해 예측 행정을 구현한다. 특히 주민등록인구, 생활인구, 생활이동, 건축물대장데이터 등 공공 및 민간 데이터 셋을 활용하여, GIS(지리정보시스템) 및 3D 메타버스 환경에서 정책 의사결정에 필요한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는 테마관인 '서울 인구관'도 개발한다.

엑셈은 이번 사업의 주관 기업으로서 메타버스 전문 기업 네비웍스, 자연어처리기술(NLP) 기업 아일리스프런티어와 함께 컨소시엄 형태로 참여했다.

엑셈은 한전, 에너지공단, 범정부 빅데이터센터, 대형 유통사를 비롯한 다수 기관과 기업에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사업과 데이터 거버넌스 구축, 데이터 수집와 예측 분석을 수행하며 축적한 노하우와 전문성을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고평석 엑셈 빅데이터사업본부 상무는 "엑셈은 공공기관에서 신뢰할 수 있는 안전한 빅데이터 수집, 저장, 분석 기술과 더불어 AI 기반 예측, 자연어 처리, 메타버스 신기술까지 활용해 데이터 기반의 정책 의사결정을 적극 지원하고, 디지털플랫폼 정부의 행정 혁신과 대국민 맞춤형 서비스 개발을 위해 앞으로 만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ngseob@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