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부산시, 빅데이터 분석 ‘시민 삶의 질’ 높인다…행정서비스 개선

등록 2021.07.22 08:57:4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허상천 기자 =  부산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지역 경제 활성화 및 시민 생활 변화 대응을 위해 빅데이터 분석사업에 착수한다고 22일 밝혔다. 2021.07.22. (사진 = 부산시 제공) 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 허상천 기자 = 부산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지역 경제 활성화 및 시민 생활 변화 대응을 위해 빅데이터 분석사업에 착수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23일 오후 부산시의회 중회의실에서 ‘빅데이터 분석사업 착수보고회’를 개최한다.

  시는 직관에 의한 행정에서 벗어나 객관적·과학적 행정을 지원하기 위해 분야별 빅데이터를 분석하고 행정서비스를 개선할 수 있는 양질의 정책 정보를 생산하기 위해 이번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빅데이터 분석사업은 오는 12월 20일까지 ▲지역경제 활성화 및 청년고용을 위한 빅데이터 분석 ▲도서관 이용 현황 빅데이터 분석 ▲수시 분석(시민생활 변화 빅데이터 분석 외 2건)을 추진한다.

  ‘지역경제 활성화 및 청년고용 분석’은 부산의 경제와 청년인구 현황을 분석하고, 바람직한 일자리 특성과의 차이 분석을 통해 부산 경제 활성화를 위한 일자리 특성 파악 및 청년 유출 방지 방안을 제시한다.

  ‘도서관 이용 현황 빅데이터 분석’은 부산 도서관 데이터를 분석하여 이용 그룹별 도서 추천, 도서관별 구매 수서 추천, 장기 미대출 도서 분석 등 도서관 이용자의 다양한 요구 충족 및 데이터 기반의 정확한 장서관리를 통해 도서관 이용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아울러 3건의 수시분석(시민생활 변화, 청년 문화활동 소비내역, 초량 이바구길 관광객)을 통해 ▲부산 시민의 성별·연령·주거지 등에 기반한 라이프스타일을 파악하여 일상 속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서비스를 도출하고 ▲부산 청년의 문화적 욕구, 취향에 부합하는 지원 또는 보완 정책을 마련하는 등 청년지원사업 추진 시 기초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다. 또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따른 이바구길 확대·개선 및 적극적인 홍보 정책을 통한 관광수요 증가와 지역 경제 수익 창출을 도모할 것으로 기대된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코로나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급변하는 환경에 빠르게 대응해 시민 삶의 질을 높여 나갈 수 있는 정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erai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