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문 대통령, 하와이서 한미 유해 상호 인수식…오늘 저녁 귀국

등록 2021.09.23 05:30:00수정 2021.09.23 06:34:5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펀치볼 국립묘지서 한국전 참전용사에 헌화
독립유공자 훈장 추서식서 동포사회 기여 격려
한미 유해 상호 인수식 후 3박5일 일정 마무리

associate_pic

[호놀룰루=뉴시스] 김진아 기자 = 한미 유해 상호 인수를 위해 미국 하와이를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21일(현지시간) 히캄 공군기지에 도착해 의장대를 통과하고 있다. 2021.09.22. bluesoda@newsis.com

[호놀룰루(하와이)=뉴시스] 안채원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2일(미 현지시간) 하와이 호놀룰루에서 마지막 미국 방문 일정을 소화한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펀치볼 국립묘지를 찾아 한국전 참전용사들에게 헌화를 한다.

이어 독립유공자에 대한 훈장 추서식에 참석해 하와이 동포사회가 독립운동에 기여한 바에 감사의 뜻을 표할 예정이다.

오후에는 한미 유해 상호 인수식에 자리한다. 해외에서 열린 유해 상호 인수식에 대통령이 참석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행사를 통해 한미 양국은 한국전쟁에서 전사한 미군 유해를 본국으로 봉송하고, 하와이에 모셔져 있는 우리 국군 전사자 유해를 국내로 봉환하게 된다.

문 대통령은 한미 유해 상호 인수식을 끝으로 3박 5일간의 방미 일정을 마무리하고 귀국길에 오른다.

히캄 공군기지에서 오후에 출발한 문 대통령은 한국 시간 23일 밤 서울공항에 도착한다.

도착 후에는 이번 하와이에서 송환한 국군 전사자들의 유해 봉환식에 참석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newki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