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낙연 만난 이재명 "이제 진짜 승부, 우리부터 하나 돼야"

등록 2021.10.24 17:37:0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이제 드림팀 민주당은 온전히 저의 몫"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24일 서울 종로구 한 찻집에서 앞에서 이낙연 전 대표를 맞이하고 있다. 2021.10.24.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윤해리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는 24일 이낙연 전 대표와 만난 뒤 "진짜 승부는 이제부터다. 4기 민주정부를 세우려면 우리부터 하나가 돼야 한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우리가 가진 유일한 무기는 '단단히 하나로 뭉치는 것' 뿐"이라며 "이제 드림팀 민주당은 온전히 저의 몫이 됐다"고 말했다.

그는 "오늘 이낙연 전 대표님을 만나 뵙고 허심탄회하게 대화했고 고견 잘 들었다"며 "김대중·노무현·문재인 정부를 잇는다는 것, 본선에서 승리하는 것의 중요성과 무게감을 다시 한 번 깊이 새기는 자리였다"고 되새겼다.

이어 "아직 마음이 다 풀어지지 않은 분들도 계신 줄 안다. 그 심정 충분히 이해한다"며 "가능하다면 그분들과도 만나 마음을 나누고 싶다. 부족한 점은 채우고 고쳐야 할 점은 고쳐가면서 함께 가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우리 모두가 같은 민주당의 이름으로, 동지의 이름으로 서로를 조금 더 품어 안고 이해하며 화합해서 앞으로 나아가도록 노력하겠다"며 "작은 차이를 뛰어넘어 더 큰 목표를 향해, 더 큰 마음으로, 더 따뜻한 시선으로 서로를 바라봐주시면 고맙겠다"고 당부했다.

끝으로 "이 대표께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 늘 든든한 동지로, 선배로 곁에서 함께해 주십시오"라며 "높은 경륜과 식견으로 많이 가르쳐 주십시오. 함께 꼭 잡아주신 손, 따뜻하게 안아주신 마음 늘 깊이 간직하고 4기 민주정부를 함께 만들어 가겠다"고 다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brigh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