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北 "코로나로 현재까지 사망자 27명…누적 환자 52만"

등록 2022.05.14 08:55:2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4만3630여명 완쾌, 28만810여명 치료 중"
사망 원인은 약물 과다 복용이라고 주장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13일 북한 조선중앙TV가 방영한 김정은 조선노동당 총비서 겸 국무위원장이 국가비상방역사령부 방문 일정에서 김 위원장이 흡연하는 모습. (사진=조선중앙TV 갈무리) 2022.05.13


[서울=뉴시스] 박대로 기자 = 북한은 코로나19 유입으로 지난 13일까지 27명이 사망했다고 14일 밝혔다.

북한은 14일 노동당 중앙위원회 본부 청사에서 김정은 당 총비서 겸 국무위원장이 주재한 가운데 노동당 정치국 협의회를 열고 이 같이 발표했다.

북한 관영 매체들은 "5월13일 전국적으로 17만4440여명의 유열자가 새로 발생하고 8만1430여명이 완쾌됐으며 21명이 사망했다"고 지난 13일 하루 현황을 소개했다.

이어 "지난 4월말부터 5월13일까지 발생한 전국적인 유열자 총수는 52만4440여명이며 그중 24만3630여명이 완쾌되고 28만810여명이 치료를 받고 있으며 현재까지의 사망자 수는 27명"이라고 누적 집계를 발표했다.

북한은 사망 원인이 약물 과다 복용이라고 주장했다.

북한 매체들은 "보고에서는 지역별, 단위별 전염병 확산 자료들과 병 경과 특성들이 언급되고 대부분의 경우 과학적인 치료 방법을 잘 알지 못한 데로부터 약물 과다 복용을 비롯한 과실로 인명 피해가 초래된 데 대해 통보됐다"고 밝혔다.

북한은 예비 의약품을 보급하고 있다고 밝혔다. 북 매체들은 "협의회에서는 최대 비상 방역 체계의 요구에 맞게 긴급 해제하는 예비 의약품을 신속히 보급하기 위한 문제가 집중 토의됐다"며 "수요 약품의 수송과 공급에 국가적인 수단과 역량을 총동원해 의약품들이 환자들에게 제때에 적실하게 전달 이용되도록 하기 위한 실무적 절차들이 다시금 확정됐다"고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aer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