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오류없는 로봇이 항암주사 조제”…고대 구로병원 도입

등록 2023.03.24 11:24:0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표준화된 절차 수행해야하는 고난도 업무

정확한 주사제·조제자인 약사 안전성 확보

[서울=뉴시스] 24일 고려대학교 구로병원은 본원 암병원에서 항암주사제 조제로봇 가동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사진=고대구로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24일 고려대학교 구로병원은 본원 암병원에서 항암주사제 조제로봇  가동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사진=고대구로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송종호 기자 = 고려대학교 구로병원이 항암주사제 조제로봇을 도입해 안전하고 정밀한 치료 서비스를 강화했다.

24일 고려대 구로병원은 본원 암병원에서 항암주사제 조제로봇  가동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가동식에는 정희진 병원장, 이창희 진료부원장, 서재홍 암센터장, 최철원 혈액종양내과 과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항암주사제 조제는 정확하고 안전한 조제를 위해 표준화된 절차를 수행해야 하는 고난이도 업무다. 실제로 ▲무균상태 ▲정확한 용량 ▲적시성이 지켜지지 않는다면 환자에게 치명적일 수 있다. 작업자인 약사도 잘못된 조제로 공기 중에 약물성분이 노출되거나 주사침에 찔리게 될 경우 위험할 수 있다.

구로병원이 도입한 항암주사제 조제로봇 APOTECA Chemo은 약사가 1차 검토 후 로봇에 약품을 투입하면 의약품 외형을 360도 스캔해 약품을 확인하고, 최종 혼합액의 무게를 측정 후 조제한다. 이를 통해 정확한 항암주사제 조제와 조제자인 약사의 안전성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또 구로병원은 로봇 도입 후 내부 직원을 대상으로 로봇이름을 공모했으며 완치의 뜻인 Cure와 로봇을 합쳐 큐어봇(CureBot)이라는 이름을 얻게 됐다.

고려대 구로병원 정희진 병원장은 “지속적인 암환자의 증가로 인해 어느 때보다 항암제 조제에서의 정확성과 안전성이 강조되고 있는 시기다”며 “이번 로봇 도입을 통해 환자들을 위한 정밀치료와 정확하고 안전한 치료제 조제환경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ng@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