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누리호' K-로켓으로 우주門 열었다
"내년 5월 발사때 완전한 성공 이룰것"

이상률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원장은 21일 누리호 발사 결과에 대해 "원하는 목표를 달성하지 못했으나 중요 부분은 이뤘다"면서 "성공에 무게를 싣고 싶다"고 밝혔다. 이 원장은 이날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에서 진행된 누리호 발사 결과에 대한 기술 브리핑에서 이같이 말했다. 항우연에 따르면 누리호는 이륙 후 1단 분리, 페어링 분리, 2단 분리 등이 정상적으로 진행됐다. 하지만 3단에 장착된 7t급 액체엔진이 목표된 521초 동안 연소하지 못하고 475초에 조기 종료돼 위성모사체가 고도 700km의 목표에는 도달했지만 초속 7.5km(시속 2만7천km) 속도에는 미치지 못해 지구 저궤도에 안착시키는 데는 실패한 것으로 확인됐다. 권현준 과기부 거대공공연구정책관은 "이번 발사는 비행 시험이며 두 번째 비행 시험이 내년 5월에 준비돼 있다"면서 "개발 과정에 있는 상황이고 개발 과정을 성공 실패라고 규정짓기는 어려울 거 같다. 항우연의 많은 분들이 계단 하나 남았다고 생각이 된다. (울먹) 성공시킬 수 있도록 격려 부탁드린다"고 언급했다. ◇아래는 기술브리핑 일문일답 -가장 많은 추진력을 필요해 최고난도 평가되는 1단부 75t 엔진이 실제 비행에서 잘 작동했나? " 완벽하게 잘 됐다."(이상률 항우연 원장) -누리호 3단부 엔진 연소 시간이 부족했던 이유는 무엇인가? "3단이 비행하면서 40초에서 50초 정도 일찍 종료된 것으로 보인다. 현재 계측 데이터를 다 보지 못했다. 다운로드해서 분석해봐야 정확히 알 수 있다. 조기 종료는 여러 이유가 있을 수 있다. 내부압력이 부족했다던지 종료 명령이 잘못 나갔다든지 등 여러 이유가 있을 수 있다."(고정환 항우연 한국형발사체개발사업본부장) -누리호 3단 연소 시간이 부족한 게 연료 부족 때문인가, 구조적 결함 때문인가? "비행 계측 데이터를 다운로드해 정확하게 봐야 알 수 있을 거 같다. 비행 전 계측상으로는 연료가 부족하거나 엔진에 문제가 있는 거 같진 않다. 비행 중 관측한 거로는 엔진보다는 다른 부분에 이상이 있을 것으로 추측한다. 3단에서 연소 종료가 빨리 일어난 부분은 보완해 완벽한 결과를 보이고 싶다."(고정환 항우연 본부장) -위성모사체가 지구 저궤도에 안착하지 못했다면 어떻게 되는 것인가? 불안전궤도를 도는 것인가, 아니면 추락하는 것인가? "위성모사체는 궤도에는 진입 못 하고 추락하게 된다. 호주 남쪽 해상에 떨어지는 것으로 계측했다."(고정환 항우연 본부장) -누리호 발사 결과를 최종적으로 평가한다면? "원하는 목표를 달성하지 못했으나 중요 부분은 이뤘다. 성공에 무게를 싣고 싶다. 연소시간이 짧았던 부분은 분석을 해봐야 한다. 그 부분은 이른 시간 안에 원인을 찾고 대책을 수립할 수 있을 것이다. (이상률 항우연 원장) "이번 발사는 비행 시험이다. 두번째 비행 시험이 내년 5월에 준비된 상황이다. 개발 과정에 있고 개발 과정을 성공 혹은 실패라고 규정 짓기는 어려울 거 같다. 항우연의 많은 분들이 계단 하나 남았다고 생각이 된다. (울먹) 성공시킬 수 있도록 격려 부탁드린다."(과기부 권현준 정책관) -누리호의 오늘 발사가 미완의 성공이라는 말이 나온다. 내년 5월 2차 발사 때는 동일 환경에서 시험하는 것인가" "1차 발사의 문제 원인을 규명하고 개선 조치를 분명히 해서 같은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게 먼저다. 2차 발사는 성능 검증 위성을 탑재해서 동일 궤도로 한다. 이 부분은 조사위 결과나 과기부 협의로 할 부분인 거 같다."(고정환 항우연 본부장)

실시간 주요지수 2021.10.21 장마감 

국고채(3년) 1.834 ▼0.012
CD(91일) 1.090 ▲0.000
원-달러 1177.20 ▲3.00

코스콤 제공

많이 본 기사

구독
기사제보

10/21 09시 기준

40,513,091

오늘 390,457

오늘(%) 79%

2차접종 67.4%

확진 347,529

완치 317,755

사망 2,7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