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관광공사, 日 MZ세대 공략 한국관광 홍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5-31 10:53:45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한국관광공사는 지난 28~29일 방한관광 홍보 캠페인 '코리아페어 2021 #다카라코리아' 시작을 알리는 론칭 이벤트를 실시했다. (사진 = 공사) 2021.5.3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한국관광공사는 한국문화에 관심이 높은 일본 MZ세대를 대상으로 코로나19 회복 이후 실질적 방한 수요로 견인하기 위해 온라인 이벤트를 펼쳤다고 31일 밝혔다.

공사는 지난 28~29일 방한관광 홍보 캠페인 '코리아페어 2021 #다카라코리아' 시작을 알리는 론칭 이벤트를 실시했다.

'#다카라코리아'는 공사가 코로나 이후를 겨냥해 일본 라쿠텐트래블, HIS 등 OTA와 공동 실시하는 캠페인으로, 주문제작 맞춤형 한국문화체험 클래스 상품과 같은 하이브리드형 관광상품 및 호텔 등 방한관광 얼리버드 상품의 선판매 등이 본격 전개될 예정이다.

'다카라'는 '그렇기 때문에 (한국)'라는 뜻으로, 개인 취향에 따라 각기 다른 한국관광 선택 이유를 설명하는 의미의 캠페인 슬로건이다. 주말 론칭 이벤트는 일본의 대표적 라이브방송 플랫폼인 '니코니코 생방송'을 통해 라이브로 진행됐다.

28일엔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출연해 한국관광 거점도시(부산, 전주, 강릉, 안동, 목포)의 매력을 스피드 퀴즈를 통해 소개하며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 이가은이 출연해 한국음식 만들기, 아이돌 메이크업 등 신한류 체험 랜선 투어를, 그룹 '펜타곤'의 우석, 유토, 키노는 자개공예 체험을 진행했다.

29일엔 '엔하이픈'과 함께 한국 관광지의 매력을 만끽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들은 코로나 이후 팬들과 함께 하고 싶은 관광지로 강릉 등지를 뽑으며 커피거리, 서핑, 짚라인 등 강릉의 다양한 즐길거리를 소개했다.

이외에도 K팝 댄스 클래스와 망원동 랜선 투어 등 한국여행에 대한 갈증을 해소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가 마련됐다.

양일 진행된 이벤트에는 최대 동시접속자 수 4만5000여명이 몰렸으며, 누적 조회 수 약 10만 뷰를 기록 중이다. 또한 각 회차별 200명을 선정하는 온라인 패널 모집에 이틀 만에 2000여명의 신청자가 모였다.

한편 같은 기간 공사 일본 현지 지사들도 온·오프라인 연계 이벤트 '코리아페어 In JAPAN'를 함께 실시했다. 뷰티 및 패션, 한국관광 토크쇼와 메이크업 쇼, 요리 클래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도쿄, 오사카, 후쿠오카 각지에서 소규모로 철저한 방역 하에 진행됐으며 각 지사 SNS를 통해서도 생중계 됐다.

공사 김용재 동북아팀장은 "어려서부터 자연스럽게 한국문화를 접한 일본 MZ세대의 한국에 대한 관심은 상당한 파급력을 가지고 있다"며 "이러한 관심을 방한관광 조기회복을 위한 시장선점의 기반으로 만들어 가는 로드맵 전략을 가지고 적극적인 마케팅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