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솔로 아티스트 예린 "새로운 목소리 들려드리고 싶었다"

등록 2022.05.19 17:06:3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예린 사진. 2022.05.19. (써브라임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주희 인턴 기자 = 가수 예린이 솔로 아티스트로 첫발을 내딛었다.
 
예린은 지난 18일 각종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미니앨범 '아리아(ARIA)'를 발매하고, 데뷔 7년 만에 본격적인 솔로 활동에 돌입했다.

예린은 "매 순간이 얼떨떨하고 처음 데뷔했을 때처럼 떨리고 긴장도 많이 된다. 또 한편으론 그동안 준비해온 것들을 많은 분께 선보일 수 있다는 설렘과 두근거림도 크다. 제 노래를 듣고 저의 이 감정들을 함께 느끼셨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신보 '아리아'는 새로운 모습으로 다시 시작하는 도전적인 의미를 품고 있는 앨범이다. 예린은 "색다른 장르에 도전하는 저의 새로운 목소리를 들려드리고 싶었다. 이번 앨범을 통해 '예린이가 이런 곡도...', '예린이한테 이런 목소리도 있었구나...' 생각하셨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작업했다"라고 답했다.

 동명의 타이틀곡 '아리아'는 시원한 리듬과 청량한 예린의 보컬이 인상적인 댄스곡이다. 주변 시선들을 신경 쓰지 않고 자신만의 색으로 세상을 만들어가겠다는 의미를 담았다. 예린은 "후렴 부분에 주문을 거는 손동작의 포인트 안무가 있는데 그 부분을 집중해서 봐주셨으면 좋겠다"라며 소개했다.

지난 2015년 여자친구로 데뷔한 예린은 "공백이 좀 길었는데 같은 자리에서 기다려준 버디들. 정말 고맙다. 항상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 저의 첫 미니앨범 '아리아'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hahe00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