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오후 6시까지 전국 3062명 확진
동시간대 처음으로 3000명 넘어

정부가 사적 모임 강화와 방역패스 확대 등 방역 조치를 발표한 3일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3062명 이상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보고됐다.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중간 집계한 신규 확진자 수는 3062명이다. 이는 오후 6시 기준 첫 3000명 이상이자 역대 가장 많은 수치다. 부산 집계가 포함되지 않았던 전날 같은 시간 2445명보다 617명, 일주일 전인 11월26일 2284명보다 778명 많다. 지역별로 서울 930명, 경기 1050명, 인천 156명 등 수도권에서 1890명이 보고됐다. 비수도권에선 최소 870명이 발생했다. 단계적 일상회복 전환 이후 0시 이외 확진자 발표를 별도로 하지 않았던 부산은 이날 오후 2시까지 194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외에 충남 118명, 경남 103명, 경북 93명, 대구 84명, 강원 78명, 전남 49명, 충북 48명, 대전 35명, 광주 31명, 제주 21명, 울산 6명, 세종 2명 등이다. 한편 정부는 코로나19 유행 상황과 오미크론 변이 유입 등을 고려해 오는 6일부터 수도권은 6인, 비수도권은 8인까지 사적 모임 인원을 제한하기로 했다. 방역패스 적용 시설은 기존 5종에서 16종으로 확대한다.

실시간 주요지수 2021.12.03 장마감 

국고채(3년) 1.901 ▲0.066
CD(91일) 1.270 ▲0.010
원-달러 1180.10 ▲4.20

코스콤 제공

많이 본 기사

구독
기사제보

12/03 10시 기준

41,192,348

오늘 82,893

오늘(%) 83.0%

2차접종 80.2%

확진 462,555

위중증 736

사망 3,7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