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작년 방송채널 TV 시청점유율 1위 KBS…2위 CJ ENM·3위 MBC

등록 2021.10.27 17:30:4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방통위, '2020년도 방송사업자 시청점유율 산정결과' 발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진영 기자 = 지난해 방송사업자 가운데 TV 시청점유율 1위는 한국방송공사(KBS)가 차지했다. 이어 CJ ENM,  문화방송(MBC), SBS 등 순이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27일 텔레비전 방송 채널을 운영하는 총 294개 방송사업자(법인 기준)의 '2020년도 방송사업자 시청점유율 산정결과'를 이같이 발표했다.

시청점유율이란 전체 텔레비전 방송에 대한 시청자의 총 시청시간 중 특정 방송채널에 대한 시청시간이 차지하는 비율이다. 텔레비전을 통한 시청시간만을 대상으로 하고 모바일,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등의 시간은 포함되지 않았다. 한 방송사업자의 시청점유율은 30%를 초과할 수 없도록 돼 있다.

작년 주요 방송사업자의 방송시청점유율을 보면 ▲한국방송공사(KBS) 22.832% ▲문화방송(MBC) 10.169% ▲SBS 7.463%로 전년대비 감소했다.
associate_pic

종합편성채널사용사업자(종편PP)와 보도전문편성채널사용사업자(보도PP)의 방송시청점유율은 ▲조선방송 6.677% ▲JTBC 5.105% ▲채널A 2.572% ▲매일방송 3.693% ▲YTN 3.672% ▲연합뉴스TV 3.275% 등 순으로 집계됐다.
associate_pic

또 주요 방송채널사용사업자(PP)의 방송시청점유율은 ▲CJ ENM 11.365%, ▲티캐스트 2.707% ▲iHQ 1.390% ▲현대미디어 1.005%, ▲CMB 0.009%였다.
associate_pic

위성방송사업자인 KT스카이라이프의 방송시청점유율은 1.600%로 나타났다.

아울러 일간신문을 경영하는 법인(특수관계자 포함)이 방송사업을 겸영하거나 주식 또는 지분을 소유하는 경우, 그 일간신문의 구독률을 시청점유율로 환산해 해당 방송사업자(24개)의 시청점유율에 합산한 결과도 공개했다.

조사결과 지상파방송사업자인 울산방송은 0.165%, 종편·보도PP는 조선방송 11.135%, JTBC 7.727%, 채널A 5.157%, 매일방송 4.814%, YTN 3.701%, 그 밖의 주요 PP인 CJ ENM은 11.368%, 위성방송사업자인 KT스카이라이프는 1.622%로 조사됐다.

이번 2020년도 방송사업자 시청점유율 산정결과는 방통위 홈페이지와 방송통계포털 사이트에서 볼 수 있다

방통위는 향후 ABC협회 자료의 신뢰성 문제 등을 포함하여 미디어 다양성을 규정한 현행 방송법의 입법 취지와 미디어 환경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방송의 여론 다양성 증진을 위해 시청점유율 제도개선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