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기도 '아동 주거빈곤가구 클린서비스' 93% 만족

등록 2021.12.06 09:06:2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곰팡이·해충제거, 도배·장판 교체 등

associate_pic

아동 주거빈곤가구 클린서비스. (사진=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원=뉴시스] 이병희 기자 = 경기도가 '아동 주거빈곤가구 클린서비스'를 시범 실시한 결과 지원가구의 93%가 '만족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6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와 경기도 주거복지센터는 지난 10월 수원, 고양, 부천, 시흥지역에서 아동이 있으면서 주거환경이 열악한 22가구를 대상으로 곰팡이·해충 제거, 도배·장판 교체, 수납·정리서비스 등을 지원하고 냉·난방기와 책상 등을 제공했다.

사업 사후 조사를 실시한 결과 지원가구 22가구 중 93%('매우 만족' 74%, '만족' 19%)가 이번 시범사업에 만족한다고 응답했다. '보통'은 7%, '불만'은 없었다.

항목별로 살펴보면 '물품지원'은 '매우 만족' 89%, '만족' 11%, '도배·장판'은 '매우 만족' 82%, '만족' 18%다. '수납정리' 92%, '소독방역' 89%, '청소' 85% 등 대체로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도는 시범사업 만족도 조사 결과에 따라 내년 사업 대상을 경기도 전역으로 확대 검토할 예정이다.

홍지선 경기도 도시주택실장은 "대다수 아동가구가 클린서비스 시범사업에 만족했다. 경기도는 도민이 만족하는 정책을 확대하면서 열악한 아동들이 쾌적하고 따뜻한 공간에서 거주할 수 있도록 앞장서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주거약자와 저소득층을 위한 주거복지정책 상담소 역할을 맡은 '경기도 주거복지센터'를 경기주택도시공사(GH)에 위탁 운영하고 있다.

주거복지센터는 정부나 경기도에서 추진 중인 다양한 주거복지정책에 대한 안내뿐만 아니라 맞춤형 주거복지제도 추천, 공공임대주택 입주 지원, 주거복지 전문가 양성 등도 수행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iamb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