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양산시, 학생 안전 위한 코로나19 방역대책 추진

등록 2022.01.28 15:34:3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양산시, 양산교육지원청 등 관계기관·단체와 긴급방역대책회의. (사진=양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양산=뉴시스] 김성찬 기자 = 경남 양산시는 최근 관내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에 따라 학생 안전을 위해 양산교육지원청 등 관계기관·단체와 협력해 긴급방역대책을 추진하고 나섰다.

양산시는 이정곤 양산부시장 주재로 양산교육지원청과 양산시학원연합회 관계자가 참석해 코로나19 감염 확산 차단을 위한 긴급 대책회의를 열었다고 28일 밝혔다.

시와 유관기관은 확진자 증가가 우려되는 학원, 실내체육시설 등에 대한 방역 점검과 지역사회 확산 방지 방안 등을 논의했다.

특히 백신 접종에서 제외되는 만11세 이하 학생들이 이용하는 시설 등에 대한 방역관리 대책을 집중 강구했다.

개학을 앞둔 학교에는 설 명절 전후 재량휴교, 학교행사 비대면 전환 등 학사 운영의 전향적 추진을 요청했다.

이미 개학한 학교는 자체 방역 강화, 학생과 교직원의 방역수칙 철저, 아울러 청소년 예방접종에 대해서도 적극적인 홍보를 할 수 있도록 당부했다.

회의에 참여한 양산시학원연합회에는 자체 구성한 학원자율방역단의 적극적인 운영으로 각 학원별 자발적 방역 준수토록 하고, 관내 학원들에 대해 임시휴원을 적극 권고토록 협조 요청했다.

아울러 시는 양산시체육회 등 체육 관련 단체의 협력으로 학생 이용 종목에 대해 해당 협회별로 방역을 강화토록 했으며, 학생들이 많이 이용하는 체육교습업체에 대해서는 자체 특별방역점검을 시행한다.

양산시 관계자는 "시와 관계기관·단체와 함께 지속적으로 협의해 학생 안전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시민 여러분도 인원이 밀집된 곳을 피하고, 사적모임 자제, 마스크 착용 등 개인방역 수칙을 준수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양산시는 관내 학원 850여곳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방역소독 지원사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교육지원청과는 합동 특별방역점검 차원에서 관내 실내체육시설 420여 곳에 상시 방역점검을 시행 중이다.

특히 양산시가 직접 운영하는 청소년회관과 청소년문화의집에서는 청소년 안전을 위해 지난해 12월 말부터 한시적으로 이용시간 단축 운영을 하고 있다.

방학기간 이용자가 많은 양산종합운동장, 국민체육센터, 웅상문화체육센터의 실내체육시설 등은 지난 27일부터 임시휴관 조치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ims136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