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DGB대구은행, 수도권 집중호우 피해기업 긴급 금융지원

등록 2022.08.14 08:20:3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DGB대구은행 본점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뉴시스] 나호용 기자 = DGB대구은행이 수도권 집중호우 피해기업에 대한 긴급 금융지원과 상환유예제도 프로그램을 시행한다.

14일 DGB대구은행에 따르면 수도권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기업의 경영애로를 완화하고, 관련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2000억원 규모의 금융지원과 함께 상환유예프로그램을 실시한다.

자연재해에 따른 피해 금융지원을 받기 위해서는 관할 기초지자체에서 발행하는 재해피해확인서를 발급 받아 가까운 DGB대구은행 방문 후 상담을 받을 수 있다.

피해가 확인된 중소기업에는 기업당 최대 2억원 이내 긴급경영안정자금이 지원된다. 필요 시 본점 승인 절차를 통해 그 이상의 금액도 지원 가능하다. 금융비용 경감을 위해 신규자금 대출에 최대 1.5%의 특별금리감면을 실시한다.

이와 함께 수도권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기업을 대상으로 상환유예제도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기존 여신 만기연장이나 분할상환 원금유예를 최대 6개월 범위 내로 진행할 예정이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수도권 집중호우 피해기업 금융지원 특별대출은 자연재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원활한 자금조달이 이루어지기 위해 진행한다”면서 “DGB대구은행은 태풍, 산불 등 자연재해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지속적인 금융지원과 상환유예프로그램 등 다양한 지원정책을 실시해 고객에게 힘이 될 수 있는 은행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hy@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