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경기북부

40대 남자배우, 별장에서 여배우 성추행···경찰 조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11 17:48:53  |  수정 2021-01-11 18:00:00
associate_pic

[포천=뉴시스] 이호진 기자 = 지난해 지상파 인기 드라마에 출연한 남자배우가 여배우를 성추행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돼 조사를 받고 있다.

경기 포천경찰서는 평소 알고 지내던 여배우를 성추행한 혐의(강제추행)로 A씨를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11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2월23일 밤 11시30분께 포천시에 있는 별장에서 여배우 B씨를 강제로 끌어안고 신체 특정부위를 만지는 등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와 B씨는 알고 지내는 사이다. 모델 겸 배우로 활동 중인 B씨는 이날 A씨가 “별장에서 지인들과 술자리를 하자”고 해 함께 별장으로 갔으나 현장에 다른 사람은 없었다고 했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 조사는 마쳤고, 피의자에게 조사 일정을 통보한 상태”라며 “자세한 내용은 수사 중인 사항이어서 얘기하기 어렵다”고 답했다.

한편 이러한 내용이 알려지면서 인터넷 포털사이트에는 A씨가 출연한 드라마와 영화들이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파장이 이어지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asak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