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정읍시, 신태인읍·초산동 소규모 도시재생 지원

등록 2022.05.17 12:23:5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정읍시청 전경.  *재판매 및 DB 금지

[정읍=뉴시스] 김종효 기자 = 전북 정읍시가 신태인읍과 초산동을 대상으로 하는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2022년도 도시재생 예비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도시재생 예비사업'은 열악한 주거환경과 침체한 상권 등 각 지역이 가진 문제를 주민 스스로 해결할 수 있도록 소규모 도시재생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총사업비 2억2000만원을 투입해 도시재생 뉴딜사업 지역공동체가 추진하는 소규모 사업을 지원함으로써 주민참여 확대와 지역공동체 역량 강화를 도모한다.

또 소규모 사업 경험을 토대로 지역 거버넌스를 구축해 향후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발전할 수 있는 연계성 강화에도 목적을 두고 있다.

신태인 도시재생 예비사업은 '시끌시끌 와글와글 신태인'을 테마로 사업비 1억2000만원을 투입해 ▲소규모 주민공모사업 ▲신태인 문화학교 ▲신태인 야시장 등 지속 가능한 원도심 재생 사업을 추진한다.

초산동 예비사업은 '스스로 만드는 살고 싶은 마을 초화로'를 테마로 사업비 1억원을 투입해 ▲두꺼비집 수리 공동체 육성 ▲안전하고 깨끗한 마을만들기 ▲골목 정원 조성 등 소규모 그린 뉴딜정책을 반영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시는 주민역량 강화와 주민주도의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통해 신태인·초산동 도시재생 주민협의체가 2023년에 뉴딜사업에서 활동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총력을 다 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주민들의 아이디어와 뜻을 모아 추진하는 사업인 만큼 성공적으로 추진해 주민들의 삶의 질이 향상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도시재생 예비사업에 많은 주민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h668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