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남도민 "제12대 도의회 '경제·일자리' 집중해 달라"

등록 2022.06.30 12:46:3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도의회, 홈페이지서 도민인식조사 결과 발표
도의원 역할로는 '지역민원 해결' 최우선 꼽아

associate_pic

경상남도의회 전경, *재판매 및 DB 금지

[창원=뉴시스] 홍정명 기자 = 경남도민들은 7월 시작하는 제12대 도의회가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분야에 집중하기를 바라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남도의회는 지난 6월 1일부터 20일까지 도의회 홈페이지를 통해 실시한 '제12대 경상남도의회에 바란다' 도민인식조사에 참여한 도민 392명(남성 150, 여성 242)의 답변을 분석해 30일 발표했다.

먼저 제12대 경상남도의회가 중점적으로 처리해야 할 분야로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이 28.5%로 1순위를 차지했다.

이어 '복지·보육·돌봄' 21.9%, '지역개발' 10.9%, '저출산·고령화' 7.5% 등 순으로 응답했다.

또 제12대 도의회 의원들이 수행해야 할 역할로는 '지역민원 해결' 41.1%, '지역주민과의 소통' 26.0%, '집행부 경제와 비판' 15.5%, '자치입법 활동' 9.2% 등 순으로 꼽았다.

경남도의회와 지역구 도의원의 역할에 대해 알고 있느냐는 질문에는 '매우 그렇다' 25.0%, '보통이다' 38.5%로 도민 과반수 이상은 도의회 및 도의원 역할에 대해 잘 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구 도의원의 동향이나 의정활동에 대해 알기를 희망하는 경로는 '신문・방송 등 언론매체' 46.9%, 'SNS' 37.0%, '의회소식지' 9.2%, '개인별 의정활동보고서' 6.9% 등 순이었다.

도의회 소통홍보담당관은 "이번에 처음으로 실시한 도민인식조사를 통해 도민들 의견을 직접 들을 수 있는 양방향 소통채널의 중요성을 느꼈다"면서 "하반기에는 보다 구체적인 정책 주제를 선정해 도민인식조사를 실시하는 등 앞으로 다양한 방법으로 도민과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m@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