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정명근, 화성시장 취임식 취소..."집중호우 재난관리가 우선"

등록 2022.06.30 19:30:3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화성=뉴시스] 정명근 화성시장 당선인이 집중호우로 피해를 당한 지역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 = 화성시 제공)



[화성=뉴시스] 정숭환 기자 = 정명근 화성시장 당선인이 지붕호우로 관내 피해과 발생하자 오는 1일로 예정된 취임식을 취소했다.

경기 화성시는 30일 오는 1일로 예정된 정명근 화성시장 취임식을 취소하고 집중호우로 인한 재난상황 대비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 당선인은 30일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한 관내현장을 방문해 긴급점검을 실시하며 “지속적인 호우로 침수피해가 속출하는 상황에서 취임식을 개최하는 것 보다는 시민들의 안전을 먼저 챙기는 것이 우선”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정 당선인은 취임식 취소에 따라 1일 오전에 현충탑을 참배한 후 곧바로 재난상황실에서 피해상황을 보고받고 재난관련 공무원들과 대책을 논의할 예정이다.
 
정 당선인은 “폭우로 피해를 입으신 농민, 어민, 상공인, 시민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조속히 피해상황을 파악하고 시의 관련부서에서 필요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 밝혔다.

그러면서 “개인적으로 취임식은 의미있는 의식이지만 시민의 안전과 시민의 행복이 우선”이라며 “앞으로 시민을 위한 시정을 펼치는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newswith0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