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상하이방' 장쩌민 전 中 주석, 96세 일기로 사망…장례위원장 시진핑(종합)

등록 2022.11.30 18:50:57수정 2022.11.30 18:54:0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장쩌민, 백혈병·다발성장기부전으로 상하이서 사망
향년 96세…시진핑 위원장으로 한 장례위원회 구성
장례위 "외국 정부·대표 등 중국에 초대하지 않을 것
톈안먼·외교부·재외공관에 조기 게양 및 빈소 마련

associate_pic

【베이징=AP/뉴시스】장쩌민 전 중국 국가주석(왼쪽)이 18일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열린 제19차 공산당 전국대표대회(당대회)에 참석해 시진핑 주석의 연설문을 돋보기를 이용해 읽고 있다.  장쩌민은 91세이다. 시진핑은 이날 약 3시 30분에 걸쳐 68쪽의 연설문을 낭독했다. 2017.10.18

[서울=뉴시스] 문예성 기자 = 장쩌민(江澤民)  전 중국 국가주석이 30일 낮 12시 13분(현지시간) 상하이에서 96세를 일기로 사망했다.

중국 신화통신 등 관영 언론은 정부 발표를 인용해 장 전 주석의 사망 소식을 일제히 보도했다.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회, 국무원,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전국위원회, 중앙군사위원회는 이날 공동으로 발표한 ‘전당과 전군이 각 민족에게 고하는 서'에서 "우리는 경애하는 장쩌민 동지가 백혈병 및 다발성장기부전으로 응급 치료를 받았지만, 이날 숨을 거뒀다는 사실을 비통한 심정으로 통보한다”고 밝혔다.

이들 기관은 “장쩌민 동지는 우리 당과 우리 군, 우리나라 각 민족 인민이 공인하는 높은 위망을 가진 걸출한 지도자이자 위대한 마르크스주의자, 위대한 무산계급 혁명가, 정치가, 군사가, 외교가 및 오랫동안 갖가지 시련을 겪은 공산주의 전사”라고 평가했다. 또한 "중국 특색있는 사회주의 위대한 사업을 이끈 걸출한 지도자이자 당의 3세대 중앙영도체제의 핵심, '3개 대표 사상'의 주요 창시자"라고 했다.

중국 정부는 또 시진핑 국가주석 겸 총서기를 위원장(주임위원)으로 하고 리커창 총리, 리잔수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장 등 중국 지도부 약 680명으로 구성된 장례위원회 명단을 발표했다.

이어 장례위원회는 이날 제1호 공고령을 발표해 “이날부터 장 전 주석 추도대회 거행일 까지 톈안먼, 신화먼, 인민대회당, 외교부, 홍콩중앙연락판공실, 마카오중앙연락판공실, 재외공관에 조기를 게양하고, 재외공관과 홍콩중앙연락판공실, 마카오중앙연락판공실 등에 빈소를 설치해 조문을 받는다”고 공고했다.

장례위원회는 또 “우리의 관례에 따라 (장 전 주석) 추모 행사에 외국정부와 정당대표 등 인사들을 중국에 초대하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phis73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