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바이든 "트럼프가 망친 나라, 해리스와 고칠 것"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8-13 08:30:45  |  수정 2020-08-13 08:40:30

[윌밍턴=AP/뉴시스]민주당 대선 후보 조 바이든(왼쪽) 전 부통령이 12일(현지시간) 미 델라웨어주 윌밍턴의 알렉시스 뒤퐁 고등학교 유세장에서 러닝메이트 카멀라 해리스 상원의원이 지켜보는 가운데 연설하고 있다. 바이든 전 부통령은 "트럼프가 만들어 놓은 엉망인 나라를 해리스와 함께 고치겠다"라고 말했고 해리스 의원은 "11월 3일에 우리는 승리 그 이상이 필요하다"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2020.08.1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