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지방일반

부산상의, 의료진 1500명에게 12만~15만원어치 선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5 14:19:47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제갈수만 기자 = 부산상공회의소는 25일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지역상공인과 영세자영업자 등 지역사회가 받고 있는 고통이 확대됨에 따라 지역경제계를 대표해 ‘지역사회 고통 나누기’에 나섰다.

 허용도 회장을 비롯한 부산상의 회장단은 의료진의 헌신에 감사하는 뜻으로 부산의료원, 부산대병원, 동아대병원 등 거점병원 7곳을 방문해 의료진 1500명에게 1인 12만~15만원 상당의 답례품을 전달했다.

 부산롯데호텔 2인 조식포함 숙박권, 부산롯데호텔 뷔페 2인 식사권, 재래시장에서 쓸 수 있는 온누리 상품권(12만원) 가운데 의료진 본인이 원하는 품목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코로나19 사태로 매출에 직격탄을 맞은 부산롯데호텔도 의료진과 방역관계자들의 노고에 보답하는 이번 행사에 숙박권 및 식사권을 파격적인 가격으로 제공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gs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