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옥천서 크레인 고리에 맞은 60대 숨져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5 18:20:51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 뉴시스 DBphoto@newsis.com

[옥천=뉴시스] 조성현 기자 = 25일 오전 11시5분께 충북 옥천군 청산면 한 금속 가공업체에서 근로자 A(69)씨가 크레인 고리에 머리를 부딪혀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A씨는 H빔을 가공하기 위해 크레인으로 들어올리는 과정에서 머리 등을 다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jsh0128@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