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지방일반

검찰, 강제추행 혐의 오거돈 전 시장 사전구속영장 청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8 19:20:00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성추행 사실을 인정하면서 사퇴한 오거돈 전 부산시장이 22일 오후 부산경찰청에서 조사를 받은 이후 차량을 타고 이동하고 있다. 2020.05.22.  yulnet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여직원 성추행 혐의를 받고 있던 오거돈 전 부산시장에 대해 검찰이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했다.

부산지방검찰청은 28일 부산경찰청이 강제추행 혐의를 적용해 신청한 오 전 시장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을 법원에 청구했다고 밝혔다.

오 전 시장은 지난 4월 초 자신의 집무실에서 여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부산경찰청은 이날 오 전 시장의 혐의가 중대하고 강제추행 이외 다른 의혹에 대한 수사가 장기간 소요될 수 있다고 판단,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오 전 시장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은 이르면 오는 6월1일께 열릴 예정이다.

오 전 시장은 지난달 23일 여직원 성추행 사실을 인정하면서 부산시장직에서 사퇴했고, 이후 사퇴 29일 만인 지난 22일 경찰조사를 받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