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지방일반

경찰, 상품권 '깡' 불법 환전 영상 확보…수사 확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31 09:01:00
조직적 상품권 매집·환전 거래 정황 담겨
'대리 구매자→수거책→총책' 구조 파악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변재훈 기자 = 정부가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발행한 온누리상품권을 조직적으로 사들여 불법 현금화하는 사설 환전소 운영 실태가 담긴 동영상이 31일 입수됐다. 입수 영상 속에는 지난 2월 초 광주 서구 한 전통시장 내 사무실에서 대량 매집한 온누리상품권과 거액의 현금을 맞바꾸는 모습이 담겼다. (사진 = 독자 제공 동영상 캡쳐) 2020.05.31.photo@newsis.com
[광주=뉴시스] 변재훈 기자 = 광주에서 횡행하고 있는 온누리상품권 '깡' 불법 거래를 수사 중인 경찰이 조직적인 범행이 담긴 추가 영상을 확보하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31일 지역 전통시장 등지에서 벌어진 것으로 보이는 온누리상품권 불법 거래 정황을 촬영한 영상을 확보해 분석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이 확보한 영상에는 수거책이 모아온 상품권을 현금으로 교환하는 불법 환전 실태가 고스란히 찍혀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은행에서 사용되는 지폐 계수기 등을 이용해 수거책이 건넨 상품권 수량을 확인한 뒤 현금화 하는 과정이 녹화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수 천만원으로 추정되는 5만 원권 다발과 온누리상품권, 이를 보관하는 금고 등도 영상에 등장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뉴시스가 첫 보도한 온누리상품권 불법 매집 현장 영상과 최근 확보한 영상의 연관성을 파악하고 있다.

불법 환전 사무실과 모집책, 총책 등 역할을 나눠 운영하는 조직이 있는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다.

특히 온누리상품권 '가맹사업자'로 등록된 전통시장 상인들도 일부 연루된 정황을 확인한 것으로 보인다.

최근 경찰은 온누리상품권 불법 거래 과정을 확인하기 위해 참고인 등을 소환해 조사를 벌였다.

경찰 관계자는 "온누리상품권을 조직적으로 사들이고 현금화하는 불법 정황을 확인했다. 국고 지원금을 가로채고 건강한 시장 질서를 해친 행위로 판단, 사기 혐의 적용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며 "관련 증거·증언을 확보한 만큼 수사에 주력해 범행 전모를 밝히겠다"고 말했다.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변재훈 기자 = 정부가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발행한 온누리상품권을 현금화하는 불법 거래가 광주에서 벌어지고 있는 듯한 동영상이 5일 입수됐다. 입수한 동영상 속에는 지난달 23일 오후 2시께 온누리상품권 판매처인 광주 동구 한 금융기관 앞에서 현금과 온누리상품권으로 보이는 종이 다발(빨간 원 안)을 교환하는 모습이 담겼다. (사진 = 독자 제공) 2020.05.05.

photo@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wisdom2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