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전북 ‘찾아가는 청년창업 스타트업’ 온라인 열기 후끈

등록 2020.08.27 15:25:5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전문가 특강 및 양방향 소통
300여명 참여, 유튜브 실시간 중계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김민수 기자 = 전북도와 전북청년허브센터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학생 예비창업자와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온라인 ‘2020년 찾아가는 청년창업 스타트업’을 27일 개최했다. 

전주대학교에서 열린 ‘찾아가는 청년창업 스타트업’은 전북도가 주최하고 전북청년허브센터와 전주대 창업지원단이 공동으로 운영하는 프로그램이다. 청년정책 및 창업 정보 습득에 어려움을 겪는 대학생 예비창업자를 위해 대학으로 찾아가 선배 창업가와 전문가가 특강 및 멘토링을 온라인 토크 콘서트 형식으로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날 행사에는 창업에 관심 있는 전주대 재학생들과 도내 청년 및 예비·초기 창업가 등 300여명이 온라인으로 참여했다.온라인 사업 설명회를 통해 전라북도 청년정책 및 창업사업을 소개하며, 도내 청년들과 소통했다. 침체돼 있는 예비·초기 창업자들에게 코로나19 이후 시대 준비를 위한 선배 창업가의 특강과 토크콘서트도 진행했다.
  
associate_pic


컨셉 흥신소 서대웅 대표는 ‘흥할 컨셉, 찾아드립니다!’라는 주제로 포스트 코로나 마케팅 전략 방법, 업드림코리아 이지웅 대표는 ‘두렵다, 그래도 나는 간다!’라는 주제로 초기 창업기업 크라우드펀딩 전략을 소개했다. 심플리오 박지나 대표는 ‘온라인 쇼핑몰 입점 전략’ 세미나를 통해 창업가들의 온라인 마켓 판로개척을 위한 전략을 참여자들과 질의응답 방식을 통해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사전 접수를 통해 모집된 300여명의 참여자들이 창업진흥원 온라인 멘토 시스템을 활용하여 양방향 소통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전북청년허브센터 유튜브 채널을 활용해 도내 청년들에게도 실시간으로 중계했다.

나석훈 일자리경제본부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어느 때보다 청년들이 위축될 수 있는 어려운 상황이지만, 용기를 가지고 꿈을 키워가는 전북 청년들을 응원하며 앞으로도 도내 대학생들과 청년들이 다양한 분야에 도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le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