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기업

대상그룹, 사내 크리에이터 양성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21 08:35:29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동현 기자 = 대상그룹은 21일 사내 유튜브 소통채널 '디튜브[D-TUBE]'를 론칭했다고 밝혔다.

유튜브 시대를 맞아 사내 크리에이터를 양성하고 유튜브 채널 '디튜브'를 오픈하며 임직원 간의 솔직하고 자유로운 소통 강화에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디튜브 론칭을 위해 대상그룹은 지난 7월 공개모집을 통해 총 12명의 사내 크리에이터 1기를 선발했다.

이들은 10월까지 크리에이터 양성 교육을 통해 전문적 역량을 강화하고 2개월에 1편 이상씩 각자가 임직원들과 소통하기를 원하는 개성 있고 재미있는 주제의 콘텐츠를 직접 제작해 회사 채널에 공유하게 된다.

대상그룹의 사내 크리에이터 활동은 주제 제한이 없다는 점에서 차별성을 띈다. 육아, 캠핑, 음악, 요리 등 다양한 주제의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그룹 임직원 간의 세대 공감 및 친밀감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그룹에서는 사내 크리에이터를 위한 교육은 물론, 콘텐츠 제작에 필요한 기초 장비와 제작 보조금 등을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대상그룹 관계자는 "소통의 주체인 직원들이 각자 관심 있는 분야에 대한 콘텐츠를 제작하고 공유하는 방식인 만큼 진정성 있는 새로운 소통 활성화를 기대한다"며 "이번 활동을 통해 임직원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솔직하고 자유롭게 표현할 수 있는 기업문화가 조성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j100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