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인천

인천시, 소재·부품·장비 실증화 지원센터 본격 추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22 09:00:00
남동스마트산단 구축 사업자로 한국생산기술원 선정
associate_pic
(사진= 인천시청 제공)
[인천=뉴시스] 함상환 기자 = 인천시와 남동스마트산단사업단은 남동스마트산단 조성사업의 세부사업인 소재·부품·장비 실증화 지원센터 구축사업의 수행기관으로 한국생산기술원을 공모를 통해 선정하고,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스마트산단 사업은 데이터와 자원의 연결·공유를 통해 기업생산성을 제고하고, 창업과 신산업 시험을 자유롭게 할 수 있는 미래형 산단을 조성하는 대규모 정부사업으로, 9월 정부 공모를 통해 인천 남동산업단지가 2020년 스마트산단 신규단지로 선정돼 지난 2월 사업추진 위한 사업단 출범과 함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인천시는 일본 수출규제·만성 무역적자 등의 대외환경으로 인한 소재․부품․장비분야 산업주권 강화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고, 제조업의 허리이자 경쟁력의 핵심으로 4차 산업혁명의 기반이 되는 소재․부품․장비 산업의 육성 및 기술역량 강화를 위해 남동스마트산단 조성사업의 세부사업으로 이 사업을 계획했다.

또 이번에 수행기관으로 선정된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은 국내 제조업분야의 뿌리기술과 청정생산기술, 융복합생산기술을 중점적으로 연구하는 정부출연 연구기관으로 전국 10곳의 지역본부 체제를 가지고 있다.

특히 뿌리기술연구소(인천본부)와 한국희소금속산업기술센터 및 한러혁신센터가 인천에 소재해 있어 이 사업의 성공적인 수행을 위한 적임기관으로 평가받고 있다.

변주영 시 일자리경제본부장은 “이번 사업을 시작으로 산단 제조혁신, 근로자 친화공간 조성, 미래형 산단을 구축해 산업단지에 활력을 불어넣고 첨단 산업단지로 변화시키고자 하는 스마트산단 조성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지역경제 성장발전을 이끌어 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sh335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