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부산

부산, 밤새 2명 코로나19 추가 확진…누계 882명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2-03 10:31:06
사상구 교회 1명 추가돼 총 36명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3일 0시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540명으로 이틀째 500명대로 집계됐다. (그래픽=안지혜 기자)  hokma@newsis.com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밤새 부산에서 2명이 추가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부산시는 전날 총 1562명(1030명 검사 중)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실시한 결과, 신규 확진자 2명이 추가돼 총 확진자 수는 882명(누계)으로 늘어났다고 3일 밝혔다.

추가된 확진자는 부산 881번(사상구), 882번(금정구) 환자이다.

881번 환자는 집단감염이 발생한 사상구 반석교회 관련 확진자라고 부산시는 전했다.

이로써 해당 교회 관련 확진자는 총 36명(신도 32명, N차감염 4명)으로 늘어났다. 882번 환자는 신라대 교직원인 873번 환자의 가족이다.

부산시는 이들 확진자의 동선과 접촉자, 특이사항 등을 파악하는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부산에서는 지난 2월 21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완치자는 총 612명이며, 그동안 사망자는 총 16명이다. 이날 부산의 자가격리 인원은 총 7969명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