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부산

동아대병원, 코로나19 중증환자 전담치료 10병상 운영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12 08:55:10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동아대병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 7병상을 추가로 확보, 지역 사립대병원 중 가장 많은 10병상 운영하게 됐다고 12일 밝혔다. (사진=동아대병원 제공). 2021.01.12. 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동아대병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 7병상을 추가로 확보, 지역 사립대병원 중 가장 많은 10병상을 운영하게 됐다고 12일 밝혔다.

이번에 확충된 7병상의 전담치료병동은 200㎡ 면적에 감염내과 전문의 등 25명의 의료진이 신규 투입되는데, 기존 운영 중인 중증치료병상 3병상과 함께 위·중증 확진자를 중점 치료할 수 있다고 병원은 전했다.

동아대병원은 보건복지부와 부산시로부터 호흡기 환자를 병원 방문부터 입원까지 진료 전 과정에서 일반 환자와 분리해 진료하는 '코로나19 국민안심병원', 코로나19 의심 중증 응급환자 등의 신속한 응급치료와 최적의 진료를 제공하는 '중증응급진료센터'로 지정됐다.

또 북구 부산시인재개발원에서 운영 중인 생활치료센터에 자발적으로 지원한 30여 명의 의료진이 2주간 24시간 전담 진료하기도 했다.

안희배 병원장은 "동아대병원은 지역의 대표 사립대학병원으로서 그동안 다양한 방법으로 코로나19 환자 치료를 위해 노력해 왔다"며 "이번 코로나19 중증환자 전담치료병상 확충을 통해 위·중증환자 치료에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