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서울시 "한·중 관광재개 대비"…중국 텐센트와 MOU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5-18 06:00:00
텐센트 '일기유 서울' 모바일 앱에 서울 관광 콘텐츠 제공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현아 기자 = 서울시가 중국 최대 IT기업 텐센트와 손잡고 코로나19 이후 중국 관광객 수요를 선점하기 위한 협력에 나선다.

서울시는 18일 서울관광플라자에서 텐센트와 한·중 관광재개에 대비해 상호 협력을 약속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텐센트는 QQ·위챗 등 SNS 메신저와 엔터테인먼트·미디어 콘텐츠, 금융 등 다양한 온라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중국의 대표적인 인터넷 기반 플랫폼 기업이다.

텐센트는 '휴대전화 한 대로 즐기는 서울여행'을 콘셉트로 '일기유(一机游) 서울' 모바일 앱을 구축하고 서울 관광 정보와 상품, 예약 등의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한류·의료·한식 등 프리미엄 서울 관광 콘텐츠를 일기유 서울에 게재하게 된다. 텐센트의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해 일본·동남아 관광객도 유치할 예정이다. 중장기적으로는 중국 1선 도시이자 텐센트 본사가 위치한 선전시와 교류·협력도 추진한다.

텐센트 측은 이날 업무협약에 이어 서울관광플라자에 입주한 서울관광스타트업과도 간담회를 갖는다.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콘텐츠와 신개념 IT(정보통신) 기술을 결합한 서울관광스타트업 8곳이 간담회에 참석한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스마트 관광 환경을 조성해 향후 한·중 관광재개 이후 폭발하는 관광 수요를 선점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ch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