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김정은 체중 감량 분석 보도에…통일부, 언급 자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6-10 17:27:28
"말할 만한 구체 동향 갖고 있지 않아"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지난 8일 북한 조선중앙TV가 보도한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와 도 당위원회 책임간부 협의회 영상에서 김정은 총비서 겸 국무위원장이 흡연하고 있다. (사진=조선중앙TV 갈무리) 2021.06.0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심동준 기자 = 일부 매체에서 김정은 조선노동당 총비서 겸 국무위원장 사진을 토대로 내놓은 체중 감량 분석에 대해 통일부가 언급을 자제했다. 건강 이상설 주장에 대해서도 거리를 뒀다.

통일부 당국자는 10일 기자들과 만나 김 위원장 동향에 대해 "공개 활동 보도가 나올 때 사진 등 분석을 나름대로 해오고 있다"며 "건강 이상 등 구체적으로 말할 만한 동향을 갖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이는 일부 매체가 주장한 김정은 체중 감량 보도 관련 해석 등에 대한 언급이다. 북한 전문매체 NK는 최근 공개된 김 위원장 사진과 지난해 11월30일, 올 3월5일 공개 장면을 비교하면서 체중 감량을 언급했다.

앞서 국가정보원은 지난해 11월 국회 정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김 위원장 몸무게가 140㎏으로, 8년간 평균 6~7㎏ 가량 불었다고 분석했다. 당시 김 위원장의 건강에 별다른 이상이 없다고도 판단했다.

최근에도 외교가 등에서는 김 위원장 건강에 특별한 이상은 없다고 보는 관측이 우세한 것으로 전해진다.

북한을 주목하는 일부 매체가 김 위원장 건강 이상을 주장하는 일이 이례적이지는 않다. 코로나19 확산세가 뚜렷했던 지난해에는 김 위원장 건강 이상은 물론 사망 주장까지 거론하는 경우도 있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s.w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