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과기부, 대학ICT연구센터 새 과제 8개 선정…8년간 384억 지원

등록 2021.07.05 12: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출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서울=뉴시스] 이진영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ICT 환경변화에 대응해 디지털 뉴딜 시대를 주도할 핵심 인재를 양성하는 2021년도 '대학ICT연구센터'(ITRC)의 신규 지원과제 8개를 선정하고 본격적인 지원에 나선다고 5일 밝혔다.

대학ICT연구센터는 국내 대학교의 유망 정보통신기술 분야 연구센터를 선정해 창의적이고 도전적인 연구를 지원함으로써 ICT 분야 석·박사급 고급 연구인재를 양성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ICT 산업현장의 인력 수요가 높은 차세대통신, 사물인터넷 등 유망 기술 분야와, 국내 기술 수준 향상이 시급한 디지털콘텐츠, 블록체인 등 분야를 중심으로 8개 과제를 선정했다.

과기부는 선정된 대학이 첨단 ICT 분야 연구 수행을 하며 창의·혁신적 연구역량을 갖춘 고급 인재를 배출할 수 있도록 각 대학당 향후 최장 8년간 매년 8억원 수준(1차년도 4억원)의 연구비를 지원, 총 384억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특히 실패의 위험보다 도전의 가치를 우선시하는 '혁신도약형 연구'와 대학원생들이 주도적으로 연구를 수행하는 '학생창의자율연구'를 적극 지원하며, 기업가 정신 교육과 ICT 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 등을 통해 대학원생들의 기술 창업을 위한 도전의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대학ICT연구센터 지원사업은 지난 2000년부터 지난해까지 1만5800여명의 ICT 산업 분야 고급인재(석·박사급)를 양성(ICT분야 석·박사 졸업인원의 약 11%)해 ICT 산업 발전의 기반을 마련하는 데 기여했다. 또 5300여건 국내외 특허등록 및 1만2600여건의 SCI 논문 창출, 480여억원의 기술이전 수입 등 우수한 성과를 창출했다.

과기부는 이번 신규 과제 선정을 통해 약 320여명의 학생이 새롭게 수혜 대상이 돼 디지털 뉴딜 시대의 주인공으로 성장할 것으로 내다봤다.

과기부 이승원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그동안 대학ICT연구센터에서 연구를 하던 학생들이 성장해 오늘날 디지털 뉴딜의 주역이 되고, 우리나라 ICT 산업 성장에 이바지하고 있다고 생각한다"면서 "향후에도 우수한 인재들이 많이 배출될 수 있도록 정부 지원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