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금감원 수석부원장에 이찬우…정은보 원장 첫 인사(종합)

등록 2021.10.22 10:27:36수정 2021.10.22 11:00: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김종민·김동회 부원장 임명…부원장 4명 중 3명 교체
정은보 금감원장 일괄 사표 2개월 만에 첫 인사 단행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류병화 기자 =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에 이찬우 전 기획재정부 차관보가 임명됐다. 정은보 금융감독원장은 취임 2개월여 만에 금감원 부원장 4명 가운데 3명을 교체하는 첫 인사를 단행했다.

금융위원회는 올해 제3차 임시회의에서 금융감독원장의 제청에 따라 이찬우 전 기획재정부 차관보, 김종민·김동회 금융감독원 부원장보를 금융감독원 부원장에 임명했다고 22일 밝혔다. 신임 부원장 임기는 3년으로 2024년 10월까지다.

이찬우 신임 부원장은 수석부원장을 맡게 됐다. 김근익 수석부원장은 한국거래소 시장감시위원장으로 이동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은행·중소 서민금융 담당 부원장에 김종민 부원장보, 자본시장·회계 담당 부원장에 김동회 부원장보가 각각 선임됐다. 부원장 4명 중 3명이 바뀌는 것이다. 김은경 금융소비자보호처장은 유임됐다.

금감원 부원장 임명 절차는 금융위원회의 설치 등에 관한 법률에 따라 금감원장이 제청하면 금융위가 임명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이번 인사는 정은보 원장이 금감원에 취임한지 2개월여 만에 단행한 첫 인사다. 그는 지난 8월 부원장·부원장보 등 임원 전원 14명에게 일괄 사표를 요구해 대규모 인사를 예고했다.

이찬우 신임 수석부원장은 서울대학교 정치학과를 졸업해 행정고시 31기로 공직에 입문했다. 그는 기재부에서 미래사회정책국장, 경제정책국장을 거쳐 차관보를 역임하고 지난해 6월부터 경남 경제혁신추진위원장을 맡았다. 이용우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동생이며 고(故) 이선기 전 경제기획원 차관의 사위다.

아울러 함께 부원장에 임명된 김종민 은행·중소 서민금융 담당 부원장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해 1991년 한국은행에 입사한 뒤 금감원 은행감독국 팀장, 일반은행검사국 부국장 등을 거쳐 지난해 3월 부원장보를 지냈다.

김동회 자본시장·회계 담당 부원장은 1989년 증권감독원으로 입사해 조사국, 금융투자감독국, 자산운용검사국 등 금융투자 부서를 두루 거쳐 지난해 3월부터 부원장보를 역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wahw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