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단국대 경영대학원, ‘ESG경영’ 석사과정 신설

등록 2021.10.26 11:29:5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022학년도 1학기 신입생 모집 ESG금융 등 12개 전문 교과 운영

associate_pic

[용인=뉴시스]단국대학교 전경

[용인=뉴시스]신정훈 기자 = 단국대 경영대학원이 26일 ‘ESG 경영전공’ 석사과정을 신설하고 2022년 1학기부터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에 특화된 인재양성에 나선다.

이를 위해 실무현장에서 사회적 책임 제고와 지배구조 개선, 친환경 정책 추진을 위한 실무 지식 전수를 위해 12개 분야 교육과정을 구성했다.

강좌는 경영, 경제, 통계 등 경영학 공통 과목과 ▲ESG금융론 ▲기업지배구조(이론과 실제) ▲탄소경제론 ▲탄소회계 ▲환경경영론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ESG경영 ▲인권과 기업 ▲종업원 관계와 안전 ▲제조물 책임과 소비자 권리 등 현장에서 접목할 수 있는 실무강좌로 구성했다.

특히 ESG 요소를 금융에 통합하는 지속가능한 금융이론에 대한 최신 동향을 연구하고 탄소 배출권 거래제, 녹색산업 분류체계 등 온실가스 감축과 관련한 분야를 심층 학습한다.

강사진은 전임교수, ESG 현장 전문 강사진으로 구성했고 토요일에 수업을 진행한다.

단국대는 입학생이 경영학 공통분야를 학습한 후 탄소중립전문가, 생물다양성분야 전문가, 환경정책전문가 등 기업현장에서 요구되는 ESG 전략기획 역량과 추진능력을 배양하는데 중점을 두고 이론수업과 실습을 병행, 교육과정을 운영할 계획이다. 입학생이 학업을 연계할 수 있도록 대학원 박사과정 설치도 계획하고 있다.

장학금 혜택도 다양하다. 단국대와 협약을 체결한 기관 재직자, 군위탁생, 외국인, 개인사업자, 직장인, 일반 재학생에 따라 수업료를 다양하게 감면 받을 수 있다. 자세한 문의는 단국대 경영대학원 교학행정팀에 하면 된다.

양종곤 경영대학원장은 “PCAF(탄소회계금융협회), CDP(탄소정보 공개 프로젝트), PRI(유엔책임투자원칙)  등 국제기구와 협력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ESG 경영의 실무를 경험할 수 있는 토론중심 수업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입학원서 접수기간은 오는 11월 1일부터 12월 6일까지다


◎공감언론 뉴시스 gs5654@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