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영남대 2개 연구실 '안전관리 우수연구실' 선정

등록 2021.12.05 12:45:0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영남대 2개 연구실 '안전관리 우수연구실' 선정 *재판매 및 DB 금지

[경산=뉴시스] 박준 기자 = 영남대학교의 2개 연구실이 '안전관리 우수연구실'로 선정됐다.

영남대는 2014년부터 8년 연속 정부 인증을 받으며 연구실 안전관리 수준이 최고 수준임을 인정받았다.

5일 영남대에 따르면 올해 선정된 안전관리 우수연구실은 나노화학연구실과 에너지 관리 및 저장기술 실험실 등 2곳이다.

나노화학연구실은 최우수 인증 연구실에 선정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2017년과 2018년에 이어 이번 3번째 최우수 인증 연구실에 선정됨에 따라 영남대는 전국 최다 최우수 인증 연구실을 보유하게 됐다.

올해 최우수 인증 연구실은 전국 대학 및 연구소 등에서 총 7개 기관이 최우수 인증 연구실로 선정됐으며 대학은 영남대를 포함해 총 4개 대학이 선정됐다.

안전관리 우수연구실 인증제는 정부가 대학·연구기관 등에 설치된 과학기술분야 연구실의 안전관리 수준과 활동, 의식이 높은 연구실에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로 인증 유효기간은 2년이다.

영남대는 안전관리 분야 개인 수상자도 배출했다. 올해 열린 제4회 연구실 사전유해인자위험분석 보고서 작성 경진대회에서 영남대 대학원 화학과 박사과정 하주희씨 외 3인이 우수상을 수상해 국가연구안전관리본부장상을 받았다.

영남대는 1회 대회 때 환경공학과 박사과정 백경민씨가 대상, 2회 대회 때 화학공학부 박사과정 전호영씨가 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