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3차 사전청약 과천 주암 특공 경쟁률 29.2대 1…하남 교산 27.9대 1

등록 2021.12.03 19:44:4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공공분양 특공 3855가구 모집에 2만9430명 신청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서울 강남권과 가까운 입지로 관심을 모았던 3차 사전청약의 공공분양 특별공급의 하남교산 경쟁률이 27.9대 1, 과천 주암 경쟁률이 29.2대 1을 기록했다. 

3일 국토교통부는 이달 1일부터 이날까지 3차 공공분양 사전청약 특별공급 및 신혼희망타운 해당지역 접수를 마감했으며, 2만9430명이 청약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공공분양 특별공급은 총 16.7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공공분양 중 3기 신도시인 하남 교산 지구는 전체 27.9대 1의 경쟁률을 보였으며, 그중에서도 전용 59㎡ 타입의 경우 37.7대 1로 가장 높았다. 전용 58㎡ 타입은 15.4대 1, 전용 55㎡ 타입은 10.3대 1, 전용 51㎡ 타입은 7.2대 1을 기록했다.
 
또한 서초구와 인접해 있어 관심을 모은 과천 주암 지구는 해당지역(과천시) 100% 공급임에도 29.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신혼희망타운 해당지역은 2172가구 모집에 1297명이 신청했다. 신혼희망타운의 경우 수도권 추가 접수를 통해 최종 경쟁률을 집계할 예정이다. 

오는 6일부터 공공분양 일반공급과 신혼희망타운 수도권거주자에 대한 접수가 시작되며 당첨자는 23일에 일괄적으로 발표될 예정이다.

국토부 김수상 주택토지실장은 “이달 말에는 공공과 민간 사전청약을 통한 대규모 공급이 계획돼 있다"며 "앞으로도 무주택 실수요자 분들의 내 집 마련 기회가 계속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