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인천시 매립실시계획 승인 ‘창후항 어촌뉴딜사업’ 추진

등록 2022.01.17 09:02:5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사진= 인천시청 제공)

[인천=뉴시스] 함상환 기자 = 인천시는 강화군에서 신청한 ‘창후항 어촌뉴딜사업’ 매립실시계획 건에 대해서 승인하고 1월 17일자로 고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매립실시계획은 공유수면 관리 및 매립에 관한 법률에 따라 사업시행 이전에 승인 받아야 하는 행정절차로, 강화군에서 제출한 신청서가 타당성 검토 기준 등에 적합해 인천시가 이를 승인했다.

창후항은 지난 2014년 교동대교 개통 후 교동도 간이 선착장으로서의 기능이 상실되고 항구의 물류 기능까지 쇠퇴하면서 관광객이 잘 찾지 않는 곳이 됐다. 

이에 따라 창후항의 낙후된 어항시설을 개선하기 위해 공유수면을 매립해 어구건조장, 수산물직판장 등 어항시설용지를 확보함으로써 창후항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지역경관을 개선시킬 예정이다.

박영길 시 해양항공국장은 “창후항 어촌뉴딜사업이 완료되면 어업활동이 개선돼 관광객들에게는 관광편의를 제공하고 지역주민의 소득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sh335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