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순천시, 통합돌봄 서비스 확대·강화…행복한 노후 지원

등록 2022.01.19 17:05: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022년 통합돌봄 대상 확대·서비스 추가, 돌봄은행제 운영

associate_pic

순천시청 *재판매 및 DB 금지


[순천=뉴시스]김석훈 기자 = 전남 순천시는 어르신들이 살던 곳에서 행복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2022년 순천형 통합돌봄 서비스를 강화한다.

19일 순천시에 따르면 2019년 9월 전남 최초로 보건복지부 통합돌봄 공모사업에 선정돼 순천형 통합돌봄사업을 추진해 왔다.

지역사회 통합돌봄은 병원이나 시설이 아닌 주민이 살던 지역에서 이웃과 함께 공감하며 여생을 보낼 수 있도록 주거, 보건의료, 요양 돌봄 등 다양한 서비스를 모아 통합적으로 지원하는 돌봄 정책이다.

지난해는 퇴원예정자, 만성질환자 중심으로 통합 돌봄서비스를 지원했다.

올해부터는 대상자를 확대해 장기요양 재가급여, 노인 맞춤 중점돌봄군, 재가돌봄 퇴원 예정자를 중심으로 노인맞춤돌봄, 방문 건강, 치매안심센터 등 국가돌봄서비스를 우선 연계한 후 통합돌봄 서비스를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돌봄서비스도 추가 지원한다. 현재 집에서 돌봄을 받을 수 있는 방문 진료, 식사 지원, 이·미용, 가사 돌봄 등 25개 돌봄 서비스를 직접 제공하고 있다.

올해는 예산 1억 원을 투입해 노인 건강을 책임지는 영양 식재료를 제공한다. 맞춤식으로 1일 2식 식사를 대상자 가정으로 직접 배달하는 것에 더해 주말·공휴일 등 식사공백 해소와 영양보충을 위해 추가로 식재료를 구입해 지원한다.

기부문화 확산을 위한 어르신 돌봄 은행제도를 운영한다.

봉사자가 돌봄이 필요한 노인 장기요양 등급 외 만 65세 이상인 어르신에게 돌봄 봉사활동을 제공하면 돌봄 포인트로 적립해 봉사자가 만 65세 이후에 본인이나 가족이 돌봄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순천시 노인복지과 관계자는 "급속한 고령화에 발맞춰 노인맞춤돌봄과 함께 통합돌봄 사업 서비스 대상을 확대해 촘촘한 돌봄 서비스를 강화하겠다"며 "어르신들이 살던 곳에서 편안하고 건강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순천시는 보건복지부 지역사회 통합돌봄서비스 분야 평가에서 3년 연속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kim@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