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거제시-어촌마을, 사회적경제기업과 어촌활력증진 업무협약

등록 2022.01.27 14:46:41수정 2022.01.27 16:40: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사업지별 70억 원, 국비 70% 지원

associate_pic

[거제=뉴시스] 신정철 기자= 경남 거제시는 Post어촌뉴딜 일환으로 마을과 사회적경제기업이 함께하는 활력 있는 어촌을 만들기 위해 27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협약에는 ‘남부 도장포마을+도장포어촌체험협동조합’, ‘하청 옥계마을+남쪽바다여행제작소’, ‘장승포동+공유와창조’ 3개 마을과 사회적경제기업이 함께했다.(사진=거제시 제공).2022.01.2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거제=뉴시스] 신정철 기자 = 경남 거제시(시장 변광용)는 마을과 사회적경제기업이 함께하는 활력 있는 어촌을 만들기 위해 27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협약에는 ‘남부 도장포마을+도장포어촌체험협동조합’, ‘하청 옥계마을+남쪽바다여행제작소’, ‘장승포동+공유와창조’ 3개 마을과 사회적경제기업이 함께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해양수산부 어촌뉴딜 300사업에 이어 Post어촌뉴딜 일환으로 추진하는 ‘어촌활력증진 지원 시범사업’ 공모에 적극적으로 대응키로 했다.

또한 지속가능한 어촌사회경제생태계 구축을 통해 어촌에 활력을 불어넣어 관계인구 유입을 확대하고자 거제시와 마을, 사회적경제기업이 뜻을 모아 마련하게 됐다.

해양수산부의 어촌활력증진시범사업은 어촌뉴딜300사업 이후 어촌인구 증가를 위한 일자리 창출과 생활서비스 기반 구축을 도모하기 위한 것으로 사업지별로 70억 원, 국비 70%가 지원된다.

변광용 거제시장은 “갑자기 불어 닥친 코로나 19와 조선산업위기로 전례 없는 위기를 맞고 있으나, 거제시와 마을, 사회적경제기업이 상호 협치를 통해 지역사회 문제 발굴과 해결방안을 마련함으로써 어촌경제활력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거제시는 어촌뉴딜300사업에 그동안 10개소에 839억 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공감언론 뉴시스 si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